컨텐츠 바로가기 주요메뉴 바로가기

기내 건강

낮은 습도/건조한 기내 내용 펼치기

차가운 외부 공기가 압축, 가열되어 기내로 공급되기 때문에 10-20%의 습도를 유지합니다. 사람에게 가장 편안한 습도가 40-60%, 겨울철 난방 시 실내 습도가 10-20%인 점을 고려한다면 기내 환경이 매우 건조하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 기내에서 물이나 음료를 자주 마십니다.
  • 콘택트렌즈로 인하여 눈이 따갑고 아프다면 인공눈물을 사용하거나, 가능하다면 콘택트렌즈를 제거하고 안경을 착용합니다.
  • 피부 건조를 예방하기 위해 로션을 바릅니다.

기압의 변화 내용 펼치기

고도가 높아지면 대기압이 낮아지므로 비행 중에는 특수 장비를 이용하여 기내에 압축된 공기를 공급합니다.
비행 중 고도에 따라 1기압(지상에서의 기압)에서 0.8기압(해발 2000m에서의 기압)까지 변화하며 대부분의 건강한 손님들은 특별한 불편감 없이 여행을 하실 수 있으나,
평소 중이염이나 부비동염 등의 증상이 있으신 손님이나 치과 질환으로 치료가 필요한 손님의 경우 불편감을 느끼실 수 있습니다.

  1. 1. 귀의 통증
    비행기의 이착륙 및 고도 변경 시 대기압의 변화에 따라 귀 속의 유스타키오관이 막히면서 귀가 멍멍하고 잘 안 들리며 때로는 아픈 증상이 생기기도 합니다. 또 부비동염이 있는 경우 얼굴 안 부비동의 공기가 팽창하여 얼굴(대개 이마) 통증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 이착륙하는 동안 껌 씹기, 사탕 빨기, 침 삼키기, 물 마시기, 하품하기 등으로 불편감을 예방합니다. 신생아나 유아의 경우 불편감을 표현하거나 예방하지 못하므로 우유를 먹이거나 인공젖꼭지를 빨도록 해줍니다.
    • 코막힘 등의 감기 증상이 있는 경우 귀의 통증이 더욱 발생하기 쉬우므로 스프레이용 비충혈 제거제, 항히스타민제 등을 의사의 처방에 따라 준비하여 사용합니다.
    • 이러한 증상이 발생할 경우 입안 가득 공기를 물고 코를 손으로 잡은 다음 입을 다문 채 입안의 공기를 코로 불어내듯이 하여 고막이 밖으로 밀리게 합니다. 단, 너무 세게 하지 않도록 주의합니다.
  2. 2. 치통
    기압변화로 인해 치아나 치아 내 공간의 공기가 팽창하거나 수축하여 통증이 생길 수 있으므로 심하다면 진통제를 복용하도록 합니다. 충치나 기타 치과 질환이 있는 경우 비행 전 치과에서 치료 받도록 합니다. 비행 중 치통이 발생했다면 도착 후 치과를 방문하여 치료 받도록 합니다.
  3. 3. 복통, 복부 팽만감
    소화기관 중 하나인 위 안에는 1-2 L 정도의 가스가 있어 기압이 낮은 기내에서 팽창하게 됩니다. 이러한 현상 때문에 변비가 있거나 탄산음료를 많이 섭취한 경우 비행 중 복통이나 복부 팽만감을 느낄 수 있습니다.
    • 허리나 복부를 조이는 옷을 입지 않습니다.
    • 비행 중 탄산음료를 많이 섭취하지 않습니다.
    • 비행 전 변비를 치료하여 해결합니다. 비행 중 배변을 오랫동안 참지 않습니다.
    • 과식이나 과음하지 않습니다.

기체 요동/비행멀미 내용 펼치기

비행기가 불안정한 기류를 지나갈 때 심하게 흔들리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대개 구름이 많은 곳을 지날 때 흔들리곤 하지만 구름이 전혀 없을 때도 일어날 수 있는 현상이기 때문에 예측할 수는 없습니다. 좌석에 앉아 있을 때에는 안전벨트를 착용하며, 비행기의 흔들림이 있을 것이라는 안내가 있을 경우, 즉시 좌석에 앉아 안전벨트를 착용합니다.

  • 비행멀미
    배나 자동차 안에서 이동할 때와 마찬가지로 비행기 안에서도 멀미를 느낄 수 있습니다. 주로 어지러움을 호소하며 심하면 오심, 구토도 동반됩니다.
    특히 기류에 의해 비행기가 심하게 흔들릴 때 더욱 발생하기 쉽습니다.
    • 과식, 과음, 공복 상태에서 더 쉽게 나타나므로 비행 전부터 소화가 잘되는 음식으로 적당량 섭취합니다.
    • 흔들리는 비행기 안에서 너무 오랜 시간 동안 신문이나 잡지를 읽지 않습니다.
    • 좌석을 뒤로 젖히고 옷을 느슨하게 풀어주며 편안한 자세에서 천천히 심호흡합니다. 이마에 시원한 수건을 올려두는 것도 도움이 됩니다.
    • 시원한 물로 입안을 헹구어 줍니다.

장시간의 부동자세 내용 펼치기

2-3 시간 이상 버스를 타는 경우 하차 시 어지러우면서 다리가 저리거나 붓는 경험을 할 수 있습니다. 장시간의 비행시에도 마찬가지로 오랜 시간 좌석에 앉아 자주 움직이지 않을 경우 비행 후 피로, 근육의 긴장, 다리 부종, 어지럼증, 혈전 형성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1. 1.심부정맥 혈전증(속칭, 일반석 증후군)과 관련하여 항공여행 시 주의를 요하는 손님
    • 과거에 본인 또는 가족이 심부정맥혈전증(DVT)이나 폐색전증을 앓은 경우
    • 에스트로겐 치료를 받고 있는 경우 (경구용 피임제 복용, 호르몬 대체 치료)
    • 임산부
    • 최근 수술이나 상해를 입은 경우, 특히 복부, 골반부 또는 다리 부위
    • 암 환자
    • 60세 이상
    • 혈액 응고 이상의 가족력이 있는 경우
  2. 2. 다리 부종 및 혈전을 예방하기 위하여
    • 편안한 옷을 입고 몸이 꼭 조이는 상태로 잠들지 않습니다.
    • 음료나 물을 자주 마십니다. 커피, 홍차, 알코올 등은 이뇨작용을 촉진시켜 탈수를 유발할 수 있으므로 피합니다.
    • 자주 일어나 기내 복도를 걸어 다니고 발과 무릎을 주물러 줍니다.
    • 앉은 자세에서 발목을 위로 젖혔다 펴는 등 스트레칭을 매시간마다 5분 이상 반복하고 다리를 꼬고 앉지 않습니다.
    • 평소 다리가 자주 붓는 경향이 있다면, 압박 스타킹을 준비하여 착용합니다.
      • 아시아나항공은 기내에서 간단하게 실시할 수 있는 기내체조를 비디오로 상영하고 있으니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우주 방사선 내용 펼치기

  • 우주 방사선이란?
    방사선은 원소 붕괴에 의해 물체에서 방출되는 입자나 전자기파로서 지구를 포함한 우주공간에는 우주의 생성 시부터 존재하고 있으며 지구의 모든 생명체는 언제나 태양, 땅 등 자연계로부터 방출되는 자연 방사선에 노출되고 있습니다. 그 중 태양과 같은 우주 항성의 핵융합 반응으로 나오는 방사선이 우주 공간에서부터 대기를 통해 지구에 도달하는 방사선을 우주 방사선이라 합니다. 지구 대기권에 존재하는 우주방사선의 양은 고도와 위도, 태양의 활동 등에 따라 달라집니다.
    고도가 올라갈수록 우주방사선으로부터 보호되는 대기권이 얇아지므로 방사선 노출양은 증가하고, 지구자기장의 영향에 따라 적도 지방보다는 북극이나 남극지방으로 갈수록 방사선량이 증가합니다.
  • 일상 생활에서의 방사선
    방사선은 우리의 생활 속에서 다양한 형태로 존재하며, 일상 생활 중에서도 태양, 땅, 심지어 음식물에도 미량의 방사선이 존재하기 때문에 우리나라에 사는 사람이라면 연간 약 3밀리시버트의 자연 방사선을 받게 되며 (전세계 평균 2.4밀리시버트), 중국이나 미국 등 특정 지역의 경우 전세계 평균의 비해 10배 이상의 자연 방사선을 받는 곳도 있습니다. 또한 의료적 목적이나 방사성 폐기물, 핵무기 실험 등의 사유로 인공방사선에 노출되기도 하는데 우리가 흔히 촬영하게 되는 일반 흉부 X-ray 촬영은 0.01~0.1밀리시버트, CT 촬영은 5~25밀리시버트의 방사선을 받게 됩니다.
    • 밀리시버트, mSv: 방사선의 생물학적 영향을 나타내는 단위
  • 항공 여행과 우주방사선
    항공 여행 중 소량의 우주 방사선에 노출되지만 미국 연방항공청과 연구기관의 연구에 의하면 항공여행으로 인한 방사선 노출이 일반 승객에게 미치는 영향은 매우 미미하며, 북극항로 운항 시의 방사능 노출수준에 대한 장기간의 실측을 통해 북극항로 운항의 안전성에 대해 검증을 완료한 상태입니다.

당사의 북극항로 노선 탑승 시 예상되는 우주 방사선 노출양은 다음과 같습니다.

(단위: 밀리시버트, mSv)

우주 방사선 노출양 표

구간 최저 최고 평균
뉴욕 인천 0.06119 0.08560 0.07264
시카고 인천 0.06300 0.07863 0.06997
  • 항로는 운항 당일 여러 항로 중 최적의 항로를 비교 선정하므로 운항 당일의 항로 상태에 따라 북극항로를 운항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 국제방사선방호위원회는 일반인과 임산부 태아에 대한 방사선 영향을 최소화 하기 위해 자연 방사선을 제외한 일반인의 추가 방사선 노출을 1밀리시버트 이하로 권고하고 있습니다. 이는 장거리 노선 비행 약 200시간 (뉴욕 / 인천 구간 13~15회) 여행 시 노출되는 방사선량과 비슷함을 알 수 있습니다.
  • 항공 여행으로 인한 방사선 노출의 영향이 미미하다고는 하나 업무상 장거리 항공여행이 많아 일반 승객에 비해 더 많은 우주방사선에 노출될 가능성이 있는 승객이나 임신 중인 승객은 과거 1년간 또는 임신 기간 동안의 여정 및 비행시간에 대해 기록하여 방사선 노출 정도를 고려하는 것이 건강관리에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